심상정 대표, 주호영 원내대표에 5.18진상규명 역할 요구

'4.3과 함께 5.18을 역사의 자리에 세워놓고, 우리는 대한민국 미래 위해 힘 모아야'

가 -가 +

신대식 기자
기사입력 2020-05-20 [22:13]

 

  <인뉴스TV/신대식 기자>

 

정의당 심상정 대표는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에게 5.18 광주민주화운동에 대한 진상규명을 촉구하며 정치의 역할을 요구했다.

 

20일, 주 원내대표는 취임 인사차 정의당 대표실로 심 대표를 찾았다. 이 자리에는 정의당 배진교 원내대표도 배석했다.

 

심 대표가 주 원내대표를 향해 “엊그제 5.18 40주년을 맞이하는 광주에서 대표님이 제일 환영을 많이 받으신 것 같다”라고 말하자 주 원내대표는 “현대사의 비극이 40년 동안 해결되지 못한 채로 자꾸 갈등이 반복된다는 게 너무 마음이 아프다”라고 답했다.

 

이에 심 대표는 “40주년이 됐는데 진상 규명이 아직 미완성인 것은 전적으로 정치의 책임이라 생각한다. 21대 국회에서는 초반부터 매듭을 지어야 한다. 대한민국 미래를 위해 힘을 모아야 한다”면서 주 원내대표에게 5.18 진상 규명을 위한 정치적 역할을 당부했다.

 

주 원내대표는 “21대 국회가 개원하면 해당 상임위에서 충분히 논의해 빨리 결론 낼 수 있어야 한다. 한 사건들이 40년, 60년 동안 계속 논의되는 것 자체가 국력 낭비이고 시간이 지날수록 진실을 발견하기 어려워져 정치공방이 될 가능성이 많다”고 말했다.

 

심 대표는 "더 이상 5.18이 정치의 볼모가 돼선 안 된다"며 "법적으로 다 정리된 문제고, 정의로운 문제를 볼모로 붙잡고 있어선 안 된다"고 강조했다.

 

이어 "21대 국회에서는 초반부터 매듭을 지어야 한다. 4.3과 함께 (5.18을) 역사의 자리에 세워놓고, 우리는 대한민국 미래를 위해 힘을 모아야 한다"고 당부했다.

 

<신대식 기자/innewstv@i-innews.com>

신대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
최신기사
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ⓒ 인뉴스TV.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