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인영 원내대표, '조국 장관 사퇴 문제, 청와대와 교감 없었다'

가 -가 +

신대식 기자
기사입력 2019-10-14 [22:31]

 

<인뉴스TV/신대식 기자>

 

14일,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조국 법무부 장관의 전격 사퇴 발표와 관련해 "청와대와 교감이 없었다"고 밝혔다.

 

이날 오후, 이 원내대표는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으로부터 조 장관의 사퇴 소식을 전해 듣고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.

 

이 원내대표는 "우리는 강 수석한테 (조 장관 사퇴 입장을) 들은 것"이라고 전하면서 전날 검찰개혁 관련 고위당정협의에서 조 장관 사퇴에 대한 교감이 있었느냐는 질문에는 "전혀(없었다)"라고 답했다.

 

<신대식 기자/innewstv@i-innews.com>

신대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
최신기사
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ⓒ 인뉴스TV. All rights reserved.